SK매직, 지난해 영업이익 501억원···'창사 이래 최대'
SK매직, 지난해 영업이익 501억원···'창사 이래 최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6591억원···전년 比 20.3%↑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SK매직 화성공장' 전경. (사진=SK매직)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SK매직 화성공장' 전경. (사진=SK매직)

[서울파이낸스 최유희 기자] 생활가전 전문기업 SK매직은 지난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 6591억원, 영업이익 501억원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2017년보다 각각 58%, 20.3% 늘어난 수치다. 

SK매직은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기록한 것에 대해 렌털 사업이 성장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렌털 신규계정 50만, 누적계정 154만을 달성하며 업계 2위 자리를 굳혔기 때문이다. 가전사업도 가스레인지, 식기세척기, 전기레인지, 전기오븐 등 주력 제품이 시장점유율 1위를 지키며 선전했다. 빌트인 시장 수주 금액도 1200억원을 기록했다. 

SK매직은 올해 매출목표인 8000억원 달성을 위해 제품 품질과 서비스를 업계 최고 수준으로 높이고, SK그룹 사업 역량을 결합한 '라이프케어(Life-Care)' 비즈니스 모델 개발과 SK네트웍스 해외 거점을 활용한 글로벌 시장 공략을 추진할 계획이다. 

류권주 SK매직 대표이사는 "SK매직은 지난해 출시한 고부가 신제품들이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브랜드 광고가 좋은 호응을 얻으면서 시장에서 존재감을 높였다"며 "올해에도 도전적인 자세로 준비해온 전략을 착실히 실행해 나간다면 다시 한번 SK매직 저력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