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셧다운-DACA' 맞교환 제안…민주, 부정적
트럼프, '셧다운-DACA' 맞교환 제안…민주, 부정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서울파이낸스 온라인속보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연방정부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을 끝내기 위해 장벽 예산과 '불법체류 청소년 보호 프로그램'(DACA)를 맞교환하는 제안을 했다. 국경 장벽 예산과 이민자 보호를 교환하자는 것으로, 야당인 민주당은 부정적 입장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대국민 성명 형태의 발표를 통해 국경을 통한 불법 입국자들의 범죄와 그를 처리하는 비용이 훨씬 크다며 강제추방 금지 등 청년 이민자 보호 프로그램인 이른바 '다카(DACA)'를 민주당의 요구대로 일정 기간 유지하는 대가로 국경장벽 예산을 통과시킬 것을 제안했다. 

의회가 57억 달러에 달하는 국경 장벽 예산을 편성해주는 대신, 16억 달러 규모의 긴급 인도적 지원 예산 등을 추가로 편성하고, 불법이민자의 미성년 자녀들에 대한 추방 유예 조치와 임시체류신분 대상 이민자들의 체류를 각각 3년씩 연장하겠다는 것이다.

민주당은 이에 대해 공식적인 반응을 내놓지 않았지만, 부정적인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현지 언론들은 민주당이 일시적인 다카(DACA) 유지와 영구적인 장벽 건설을 맞교환하기는 어렵다는 입장을 트럼프의 발표 이전에 밝혔다고 보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