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그룹 훈훈한 노블레스 오블리주···연말 소외계층 위한 사회공헌
LG그룹 훈훈한 노블레스 오블리주···연말 소외계층 위한 사회공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웃사랑 성금 120억 기탁'·'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 등 펼쳐
이방수 (주)LG CSR팀 부사장(오른쪽 세번째)과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오른쪽 네 번째)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LG그룹)
이방수 (주)LG CSR팀 부사장(오른쪽 세번째)과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오른쪽 네 번째)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LG그룹)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LG그룹이 전사적으로 연말을 맞아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에 나섰다. 각 계열사별로 소외된 이웃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필요물품 후원, 봉사활동 등을 펼쳤다.

LG그룹은 12일 서울 중구 '사랑의 열매 회관'에서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이방수 (주)LG 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팀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웃사랑 성금으로 지난해와 같은 규모인 120억원을 전달했다.

성금은 저소득층과 장애인의 기초생계 지원, 주거 및 의료환경 개선, 청소년 교육사업 등 분야에 사용된다.

이날 성금으로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 온도가 약 3도 상승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올해 연말 모금 목표액은 4105억원이다. 목표액의 1%인 약 41억원이 모금될 때마다 1도씩 수은주가 오른다.

LG화학은 사업장 인근 복지시설을 찾아 생필품 후원, 난방기기 설치, 연탄배달 등 봉사활동을 했다. LG이노텍은 임직원 300여명이 김장 봉사활동에 참여해 4700여명의 어려운 이웃들에 김치를 전달했다.

LG유플러스는 위탁가정 100가구에 IPTV와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를 2년간 무상 지원키로 했으며, 협력회사와 함께 방한용품, 식료품 등을 홀몸노인 가구에 전달할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는 서울과 파주, 구미 등 저소득 가정 어린이들에게 학용품, 장난감, 방한용품을 전달하며, 미혼모 가정에 영유아 물품을 기증했다.

LG디스플레이는 이날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대표이사 부회장과 권동섭 노조위원장 등 임직원 220여명이 경기파주사업장에서 3500포기 김치를 담가 파주지역 저소득 가정 700가구에 전달했다.

특히 배추, 무, 고춧가루 등 김장 재료를 파주에 있는 장애인 직업재활 시설인 '교남어유지동산'에서 구입해 지역 사회와 상생하고 있다.

이방수 부사장은 "우리 사회의 소외된 이웃들이 희망과 용기를 잃지 않고 어려움을 이겨내는데 작은 정성이지만 보탬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LG가 가진 역량을 활용한 공익사업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