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글로벌 수탁기관 SSBT와 업무협약
국민연금, 글로벌 수탁기관 SSBT와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국민연금공단)
김성주 국민연금 이사장이 9일 전북 전주 공단 본부에서 조셉홀리 스테이트 스트리트 은행 회장과 자산관리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국민연금공단)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국민연금공단은 9일  전라북도 전주시에 위치한 공단 본부에서 글로벌 수탁기관인 스테이트 스트리트 은행(SSBT)과 해외투자 자산 관리업무의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SSBT(State Street Bank and Trust Company)는 1792년에 설립된 은행으로 미국 보스턴에 본사를 두고 있다. 지난해말 기준 글로벌 수탁서비스 규모만 33조 달러 수준이며, 108개국에서 자금결제·자산보관·회계처리·운용지원 등과 같은 투자자산관리 지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성주 이사장은 "글로벌 최고 은행인 SSBT와의 이번 협약 체결이 국민연금기금 자산관리 인프라의 선진화를 이끌어, 세계 최고의 연금 운용기관을 지향하는 국민연금의 행보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민연금은 SSBT 최고경영자(CEO)와 정기적인 만남을 통해 글로벌 금융 동향 및 이슈를 공유하는 등 협력체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조셉 훌리(Joseph L. Hooley) SSBT 회장은 "전세계 100여 곳 국가와의 거점 네트워킹을 통해 급변하는 글로벌 금융시장의 다양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고, 국민연금과 보다 효과적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SSBT 전주사무소를 개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서 공단은 지난 9월 글로벌 투자 자산의 안전하고 체계적인 보관·관리 등을 위해 SSBT를 해외 주식·대체자산 수탁기관으로 선정했다. 국민연금은 해외주식․대체투자 수탁은행 SSBT와 해외채권 수탁은행 BNY 멜론(Mellon)에 대해 담당 자산의 이관 절차를 거쳐 내년 1월부터 자산의 보관 및 관리 관련 수탁 업무를 맡길 예정이다.

국민연금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해외투자 포트폴리오 관련 정보를 시간적·공간적 제약을 최소화해 파악할 수 있도록 고도화된 자산관리 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