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플래그십 대형SUV 차명 '팰리세이드' 확정
현대차, 플래그십 대형SUV 차명 '팰리세이드' 확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 플래그십 대형 SUV 팰리세이드 엠블럼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 플래그십 대형 SUV 팰리세이드 엠블럼 (사진=현대자동차)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현대자동차는 새로운 개념으로 개발한 플래그십 대형 SUV 프로젝트명 LX2의 차명을 '팰리세이드(PALISADE)'로 확정했다고 9일 밝혔다.

'팰리세이드'는 오는 28일(현지시간) 미국 LA오토쇼에서 전세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며, 국내에서는 11월 말 사전계약 접수를 시작한다. 

현대차는 '팰리세이드'에 대해 운전석에서부터 3열 승객석에 이르기까지 모든 공간에 사용자 경험(User Experience∙UX)을 기반으로 개발된 디자인과 기술을 적용, 대형 SUV시장에 새로운 기준과 가치를 제시하는 모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직관적인 사용자 경험(Intuitive Usability Experience)'을 극대화하기 위해 상품 및 UX기획자, 디자이너, 엔지니어들이 선행 개발 단계부터 참여해 필요한 부분을 신차에 대거 반영했으려 운전자를 포함한 모든 탑승객이 이동하는 동안 여유를 누릴 수 있도록 개발됐다고 강조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팰리세이드는 공간과 사용자 직관성을 강화시킨 안전∙편의사양에 간편한 조작성까지 갖춰 고객들이 여유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즐기는 데 최적화된 SUV"라며, "차량 내부 공간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만큼 앞으로 공간으로서 팰리세이드가 주목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