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국감] 이효성 "애플 앱스토어 수수료 정책 실태조사"
[2018 국감] 이효성 "애플 앱스토어 수수료 정책 실태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효성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왼쪽)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방송통신위원회와 원자력안전위원회 등을 대상으로 한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 종합감사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효성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왼쪽)이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방송통신위원회와 원자력안전위원회 등을 대상으로 한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 종합감사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은 29일 애플 앱스토어가 과도한 수수료를 받는지에 대해 실태조사를 하겠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이날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종합감사에서 김성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음원서비스 '멜론' 이용권을 아이폰 앱스토어에서 내려받으면 수수료 때문에 8000원을 더 내야 한다"고 지적한 데 대해 "이용자 보호 차원에서 강력하게 나서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김 의원은 "멜론 이용권을 PC에서 내려받을 수 있지만 안내를 못하도록 애플이 조처하고 있다고 한다"며 "잘 모르고 아이폰에서 내려받으면 '호갱'이 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이 위원장은 "실태조사를 제대로 해보겠다"며 "그런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하며, 확실하게 처리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