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국감] 금융위원장 "신용카드 수수료 실질적 인하 방안 마련"
[2018 국감] 금융위원장 "신용카드 수수료 실질적 인하 방안 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드사 고비용 결제 구조 고착화된 문제 해결"

 

최종구 금융위원장(사진=서울파이낸스DB)
최종구 금융위원장(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신용카드 수수료를 실질적으로 인하하는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26일 밝혔다.

최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진행된 국정감사에서 전해철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11월까지 신용카드 수수료 재산정 작업을 마무리할 것"이라며 "신용카드사들의 과도한 마케팅 비용을 어떻게 감축하고 배분할지 등에 대해 적극적인 대책을 만들어 실질적인 수수료 인하가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전 의원이 신용카드 수수료 인하뿐 아니라 지급결제 시장을 바꿔나가는 부분에 대해서도 방법을 마련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묻자 "신용카드가 정착되는 과정에서 고비용 결제 구조가 고착화된 문제가 분명히 있다"면서 "별도로 결제시장 전반의 혁신방안을 추진할 필요가 있다는데 동감한다"고 답변했다.

또한 최 위원장은 "직불형 모바일 결제가 활성화되면 수수료가 절감될 수 있는데 이를 위해선 금융결제망 진입 등 해결해야 할 문제가 많다"면서 "직불형 모바일 결제에 세제 혜택을 주는 등 방안을 관계부처와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