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사용성테스트 오프라인 고객 패널 확대 시행
케이뱅크, 사용성테스트 오프라인 고객 패널 확대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뱅크 지원이 17일 케이뱅크 광화문 사옥에서 2030 전문 고객 패널과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케이뱅크)
케이뱅크 지원이 17일 케이뱅크 광화문 사옥에서 2030 전문 고객 패널과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케이뱅크)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케이뱅크는 고객 니즈를 심층분석 하기 위해 기존 진행 해오던 사용성 테스트(Usability Test)를 오프라인 고객 패널 방식으로 확대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케이뱅크는 이날 케이뱅크 광화문 사옥에서 10여 명의 20~30대 오프라인 전문 고객 패널을 구성해 모바일 금융상품과 서비스에 대한 고객의 목소리를 직접 듣는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고객 패널(Customer Panel)은 직접 경험을 바탕으로 질의응답, 오프라인 집중 토론회, 심층 인터뷰 등을 통해 실제 이용자 관점에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게 된다. 

이날 모인 고객패널은 기존 은행과 인터넷전문은행에 대한 인식과 차이점, 이용 행태 등에 대해 심층 토론을 펼쳤다.

또 다양한 이미지 카드와 디지털 툴을 사용해 △글로벌 금융 서비스 트랜드 △모바일 금융에 대한 이미지 △케이뱅크를 통해 이용하고 싶은 금융상품·서비스 등에 대한 의견을 자유롭게 나눴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오프라인에서 고객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이용자들의 실질적인 니즈를 파악하는 것은 인터넷전문은행에겐 가장 중요한 요소"라며 "케이뱅크는 앞으로도 보다 다양한 타깃 고객니즈 분석을 통해 보다 나은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