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4일간 '와인장터' 열어 최대 80% 할인
이마트, 4일간 '와인장터' 열어 최대 80% 할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이마트 용산점에서 모델들이 '와인장터'를 위해 준비한 상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이마트) 
17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이마트 용산점에서 모델들이 '와인장터'를 위해 준비한 상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이마트)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이마트는 17일부터 20일까지 전국 50개 점포에서 '와인장터'를 열어 800여 품목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이마트에 따르면, 이번 와인장터의 가장 큰 주제는 '샴페인'과 '그랑크뤼'다. 5만원 이하 샴페인부터 값 비싼 그랑크뤼 와인까지 저렴한 가격에 만날 수 있기 때문이다.
 
주요 상품으로 이마트는 한정수량 준비한 '멈 꼬르똥 루즈'(4만2000원), '니콜라스 푸이야트 브륏 리저브'(5만5000원), '샤또 안젤루스'(49만원)을 꼽았다. 이마트는 "작년 이탈리아와 프랑스의 이상기후로 최근 와인 가격이 급등"한 탓에 "이번 와인장터를 통해 유명 와인을 저렴하게 구매하려는 소비자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는 바람을 내비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