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산전, 유럽서 'DC 솔루션 리딩 컴퍼니' 이미지 강화
LS산전, 유럽서 'DC 솔루션 리딩 컴퍼니' 이미지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참관객들이 LS산전 캠퍼스 마이크로그리드 솔루션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LS산전)

獨 하노버 메세 참가···체험형 미디어로 스마트 에너지 솔루션 소개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LS산전은 23일부터 27일(현지 시간)까지 5일간 독일 하노버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산업전시회 '하노버 메세 2018(Hannover Messe 2018)'에 참가해 스마트 에너지 솔루션을 선보였다고 24일 밝혔다.

LS산전은 '캠퍼스 마이크로그리드 분야의 통합 솔루션(Integrated Solution in Campus Microgrid)'을 주제로 총 14부스(125㎡) 규모의 전시공간을 마련해 고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전시장은 △캠퍼스 마이크로그리드 체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플랫폼 기반 고객 맞춤형 솔루션 등 3개로 구성됐다.

특히 한국전력공사와 공동으로 서거차도에 구축하고 있는 직류(DC) 아일랜드 프로젝트를 축구 게임과 에너지저장장치(ESS) 충전의 개념을 결합한 체험형 미디어를 통해 소개, 참관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 LS산전은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갖춘 DC 전력기기 솔루션과 함께 PEBB(펩; Power Electronic Building Block)을 용량 단위로 모듈화 해 스마트 독립 운전이 가능한 Modular Scalable 전력변환장치(PCS)도 소개, 유럽을 중심으로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글로벌 DC 솔루션 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차세대 배전진단시스템 △아마존 웹 서비스를 적용한 클라우드 모니터링서비스(Cloud Monitoring Service) △콤팩트 공기절연개폐장치(AIS) △글로벌 배전반 기업인 리탈(Rittal)과 공동으로 제작한 배전반 솔루션도 선보이고 있다.

LS산전 관계자는 "캠퍼스 마이크로그리드와 DC 솔루션을 통해 글로벌 시장 선점을 위한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스마트 에너지 솔루션 분야의 경쟁력을 한눈에 볼 수 있을 것"이라며 "하노버 메세에 꾸준히 참가해온 만큼 기존 전력과 자동화 사업은 물론 스마트 에너지 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한국 대표 기업으로서의 역량을 충분히 알리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