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열린의사회와 필리핀서 해외 의료봉사
제주항공, 열린의사회와 필리핀서 해외 의료봉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25일부터 29일까지 필리핀 퀘존 지역을 방문한 제주항공과 열린의사회 자원봉사자들이 주민의 건강상태를 살피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2012년 업무협약 후 매년 2~3회씩 해외 취항지역에서 仁術

[서울파이낸스 박윤호 기자] 제주항공과 열린의사회가 7년째 아시아지역에서 꾸준히 사랑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제주항공은 지난 25일부터 29일까지 열린의사회와 함께 필리핀 마닐라 인근 퀘존에서 15번째 해외 의료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의료봉사에는 열린의사회 소속 내과, 치과, 마취통증학과, 정형외과, 한의과 등 의료진과 제주항공 임직원으로 구성된 자원봉사자 35명이 참가했다.

이 기간 객실승무원은 의료진의 진료를 돕는 한편 현지 어린이들과 함께 제주항공 기내서비스인 풍선아트 등의 놀이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또 계열사인 애경산업에서 받은 2080치약과 칫솔 등 생활용품을 800여 명에게 나눠줬다.

앞서 제주항공과 열린의사회는 지난 2011년 12월 업무협약을 맺은 이후 7년간 매년 2~3차례 제주항공이 취항하는 아시아 각 지역에서 해외 의료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제주항공은 의료진의 항공이동 편의를 돕고 직원들이 참여하는 자원봉사단을 꾸려 현지에서 공동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한번 시작한 사회공헌은 끝까지 한다는 정신으로 진정성과 지속성을 유지한 덕분에 열린의사회와 7년째 15번째 해외의료봉사활동을 할 수 있었다"며 "항공사의 자원과 구성원의 재능이 필요한 곳을 찾는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