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희망나눔 거북이' 자선바자회 개최
광동제약, '희망나눔 거북이' 자선바자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광동제약

[서울파이낸스 김현경기자] 광동제약이 지난 27일과 28일 양일간 서울 서초구 광동제약 본사 강당에서 '희망나눔 거북이' 자선바자회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바자회 물품은 올해 광동제약 제품 광고 촬영에 사용된 의류, 패션소품 등이다. 행사를 통해 모인 수익금은 직원 자녀의 치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광동제약 브랜드 광고 모델들이 기부한 인기 품목은 △광동 야관문茶 야왕 김광규 싸인 CD, 모자 △비타500 수지 선글라스 △광동 옥수수수염차 보아 운동화 △광동 헛개차 이동휘 선글라스 △제주 삼다수 규현, 태연 싸인CD를 포함한 다수 품목으로 임직원들에게 경매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판매됐다.

이날 자선바자회에는 광동 '야관문茶 야왕'의 CF 모델인 배우 김광규가 행사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김광규는 '자선경매' 오프닝 이벤트를 통해 자신의 애장품을 경매로 내놓으며 자선활동에 따뜻한 손길을 펼쳤다.

자선바자회에 참여한 김광규는 "작은 손길 하나하나가 모이면 어려운 이웃에게 큰 희망을 안겨 줄 수 있다"며 "이번 기부와 나눔활동으로 우리 모두가 뜻 깊은 결실을 맺을 수 있는 연말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이번 자선바자회는 쌍둥이 자녀의 치료비를 힘겹게 마련중인 직원의 안타까운 사연을 계기로 기획 됐다"며 "병마와 힘들게 싸우고 있는 아이들에게 따뜻한 마음이 전달되고 하루 빨리 건강을 회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